정치
대전시 구의회의장협의회, 중소벤처기업부 세종이전 반대!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10-22 13:51:51

이금선 유성구의회 의장·이선용 서구의회 의장·김연수 중구의회 의장·박민자 동구의회 의장·김태성 대덕구의회 의장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광역시 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회장 김태성)는 22일 중소벤처기업부의 세종이전에 대해 결사적으로 반대하고 있다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대전시 자치구의장협의회는 중기부의 세종이전은 다음과 같은 이유로 대의에 맞지 않다고 했다.

첫째, 비수도권 소재 공공기관을 세종으로 이전하는 것은 수도권 과밀해소 및 국가 균형발전이라는 세종시 당초 취지에도 맞지 않다.

둘째, 세종시 설치를 위한 중앙행정기관의 이전계획에서 대전청사 또는 비수도권에 위치하고 있는 기관은 제외한다는 이전기관 선정 원칙에도 크게 어긋난다.

셋째, 중기부는 세종시 이전 논리로 사무공간 부족과 타부처와 협업에 어려움을 내세웠지만 정부대전청사와 정부세종청사는 승용차로 30분 거리에 불과하고 사무공간 확보는 정부대전청사 부지내 잔여부지를 활용한 독립청사 신축으로 해결가능하므로 세종 이전은 대의에 맞지 않다.

그러므로 중기부의 세종이전은 대의에 맞지 않으므로 반드시 철회되어야한다.

또한 중기부의 세종이전은 대전 시민들의 신뢰를 저버리는 행위이다.

왜냐하면 중기부가 중기청에서 중기부로 승격한 지 3년 만에 대전을 떠나 세종으로 이전한다는 것은 당시 적극적으로 지지해준 대전 시민의 신뢰를 저버리는 행위이며 대전시민의 가슴에 큰 상처를 안겨주는 결과를 초래하기 때문이다.

이에 우리 대전광역시 자치구의회 의장 모두는 150만 대전시민의 뜻을 모아 국가균형발전 저해와 대전시 발전 저해와 대전 시민의 고통을 바라만 볼 수가 없어서 중기부의 세종이전계획을 조속히 철회해줄 것을 강력하게 촉구한다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김태성 협의회장(대덕구의회 의장)은 “비수도권 소재 공공기관을 세종으로 이전하는 것은 수도권 과밀해소 및 국가 균형발전이라는 세종시 당초 취지에도 맞지 않을 뿐 아니라 대전시 발전을 저해하는 행위이며, 지금까지 중기부를 적극 지지했던 150만명 대전 시민을 우롱하는 처사라고 중기부의 세종이전을 강력하게 반대한다"고 했다.

한편, 대전시 5개 자치구의회 의장으로 구성된 대전광역시 구의회의장협의회는 지역의 공통의제와 현안을 토론, 협의하며 지방자치 및 지방의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