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허태정 대전시장, 제2시립도서관 건립으로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02-14 14:46:25

허태정 대전시장이 14일 시청에서 ‘제2 시립도서관’건립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의 민선7기 문화관광체육 정책방향인 ‘7030 大田, 문화융성도시 大田’을 위해 ‘제2 시립도서관’ 건립계획을 14일 밝혔다.

허태정 시장은 ‘제2 시립도서관’건립계획을 발표하면서 “동구와 대덕구 지역에 도서관의 수요 충족과 함께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동구 가양동 22-4번지(현 가양도서관)에 건립한다"고 밝혔다.

대전시는 도시발전으로 신·구 도시 간 인구와 문화 쏠림현상으로 신도심 인구가 증가하면서 문화·체육시설이 집중되는데 반해 구도심은 인구감소와 도심공동화로 상대적 박탈감과 문화적 소외감을 겪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 마련을 고민해왔다.

*문화·체육시설: 동구 118곳, 중구 154곳, 서구 274곳, 유성구 234곳, 대덕구 133곳

이에 제2시립도서관을 원도심인 동구지역에 건립해 도시문화격차 해소는 물론 구도심 시민의 문화향유 기회와 도시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1989년 개관한 한밭도서관의 기능을 확대해 시민에게 보다 나은 문화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시는 몇 개의 도서관 건립 후보지를 대상으로‘접근성, 주변시설 연계성, 건축가능성, 토지효용성, 제약요인, 토지매입비’항목으로 전문기관 용역결과와 전문가(대학교수 등) 평가를 거쳐 최고 점수를 받고 동구와 대덕구의 인접지역인 동구 가양동 후보지를 최종 결정했다.

제2 시립도서관은 새로운 패러다임의 변화에 맞게 혁신적인 복합문화 공간으로 구성하여 중부권 제일의 도서관형 메이커페이스로 구성된다.

주요시설로는 테마형 도서관인 어린이·청소년 창의도서관 기능을 중심으로 공간을 구성해 1층에는 어린이시설인 다함께 아이키움 공간과 유아가족 열람실, AV체험실, 장난감키드메이커실, 아트리움과 휴게공간을 2층에는 청소년 시설인 어린이·청소년 메이커스페이스, 청소년커뮤니티실과 심리상담 공간, 만화 및 웹툰자료실, 티지털자료실 등으로 구성하였고, 3층과 4층에는 주민문화시설로 인문학 등 일반자료실과 북카페형 열람공간, 동아리실과 소통실, 주민문화센터, 업무지원실 등 주민 문화시설로 조성된다.

제2시립도서관 건립은 정보통신기술(ICT) 스마트기술, 친환경 건축계획 등을 반영한 지하 1층 지상 4층, 건축연면적 약 7,140㎡ 규모로 사업비 290억 원을 투입해 2023년 6월 개관을 목표로 추진된다.

허태정 대전 시장은 “제2시립도서관이 건립되면 동구와 대덕구의 15개동 약 23만여 지역 주민이 문화혜택을 받을 것"이라며“구도심 지역의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구축하고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도시균형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허태정 시장은 지난 2018년도 10월 문화관광체육 정책방향 설명회에서 “맘껏 즐기고 창작하는 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일상생활에서 쉽게 예술을 접할 수 있게 하고 원도심의 문화격차해소에 중점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