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고전번역원, 고전번역교육원 대전분원 현판식 진행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02-12 18:02:16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한국고전번역원(원장 신승운)은 12일, 고전문헌의 정리․번역․대중화를 담당할 충청권 인재 양성을 위한 고전번역교육원 대전분원 현판식을 개최했다.

당초 개원식을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하여 현판식으로 변경하여 진행했다.

현판식에는 신승운 원장, 조승래 대전유성구갑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오덕성 충남대학교 총장, 김규태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장, 김재혁 대전광역시 정무부시장, 이향배 고전번역교육원 대전분원장 및 지역 학계․문화계 인사 등이 참석했다.

한국고전번역원은 ‘조선왕조실록’, ‘승정원일기’, ‘일성록’ 등 세계기록유산과 우리 민족의 사상과 문화의 정수가 담긴 개인문집 등 각종 한문 고전을 번역하는 교육부 산하 국가기관이다. 이러한 한문 고전을 번역할 수 있는 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부설 고전번역교육원을 운영하고 있다.

고전번역교육원 대전분원은 2019년 ‘대전분원 설립 정책토론회’, ‘대전분원 설립을 위한 한국고전번역원 - 충남대학교 - 대전광역시 업무협약 체결’ 등의 노력을 통해 2020년 문을 열게 되었다.

대전분원의 개원은 서울, 호남, 영남에 이어 중부권에 고전번역 전문 교육기관이 설립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매우 크다. 대전분원은 고전에 관심이 있는 충청지역의 우수한 인재를 지원, 양성함으로써 지역 내에 산적한 고전을 정리․번역하는 데 기여할 것이다.

신승운 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대전분원의 개원을 위해 힘써 주신 분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며 “대전분원을 통해서 지역의 젊은 인재들이 고전번역자로, 관련분야 연구자로 성장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서면 축사를 통해 “고전번역인재의 양성이 인문학 발전에 중요한 일"이고, “대전 분원 개원은 대전에 있는 지자체, 지역대학, 기관이 한 마음으로 뜻을 모으고 협력한 결과라 더욱 의미가 깊다"고 하며 대전분원의 개원을 축하했다.

조승래 대전유성구갑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은 축사를 통해 “대전분원을 통해 충청직역의 인재가 양성되어 충청 지역 학술 문화 발전의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